배우 '김고은', 한국 최초 뮤지컬 영화 '영웅' 캐스팅 확정
배우 '김고은', 한국 최초 뮤지컬 영화 '영웅' 캐스팅 확정
  • 오세준
  • 승인 2019.06.17 13: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BH엔터테인먼트
사진 ⓒ BH엔터테인먼트

배우 김고은이 대한민국 최초의 뮤지컬 영화 '영웅'에 캐스팅 됐다.

지난 12일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김고은은 한국 최초 뮤지컬 영화 '영웅'의 주연으로 캐스팅 됐다고 알렸다. 

김고은이 연기할 설희는 명성황후의 죽음을 목격한 조선의 마지막 궁녀로, 일본의 주요 정보를 수집하여 독립운동을 적극 지원하는 강인한 캐릭터다.

안중근 의사 의거 100주년 기념작으로 10년 간 뜨거운 사랑을 받아 온 대형 창작 뮤지컬 '영웅'을 기반으로 한다. 하반기부터 촬영에 돌입할 예정이다.

뮤지컬 '영웅'은 1909년 10월, 하얼빈에서 이토 히로부미를 사살한 뒤 일본 법정의 사형 판결을 받고 순국한 안중근 의사의 마지막 일 년을 담은 작품으로, 초연 이후 지금까지 안중근 역을 연기해 온 정성화의 캐스팅으로 일찌감치 화제를 모은 바 있다.

특히, '영웅’은 '해운대', '국제시장'을 연출한 윤제균 감독의 차기작이다. 

한편, '영웅'은 뮤지컬 '영웅'의 대표 넘버를 보고 듣는 재미와 감동뿐 아니라, 러시아, 중국, 일본 등 현지 로케이션을 통해 한 층 업그레이드 된 스케일을 선보일 예정인 가운데, 다수의 작품으로 독보적인 매력을 펼쳐 온 김고은의 새로운 변신이 더욱이 기대된다.

[코아르 CoAR 오세준 기자, yey12345@ccoart.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