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문화재단, 천년왕조 신라의 역사를 다룬 뮤지컬 '에밀레' 오는 25일 공연
용인문화재단, 천년왕조 신라의 역사를 다룬 뮤지컬 '에밀레' 오는 25일 공연
  • 오세준
  • 승인 2019.05.18 23: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터 ⓒ 용인문화재단
포스터 ⓒ 용인문화재단

용인문화재단(이사장 백군기)이 오는 5월 25일(토) 뮤지컬 '에밀레' 를 용인포은아트홀에서 공연한다.

뮤지컬 '에밀레'는 천년왕조 신라의 역사 콘텐츠를 각색하여 두 남녀의 애절한 사랑과 희생의 번민을 예술적으로 표현한 작품으로 천년고도 신라의 역사와 융성했던 문화를 춤과 음악으로 형상화하여 신라 예술의 진수를 선보인다.

한국을 대표하는 전통 공연 제작 극장 '정동극장'의 브랜드 공연인 '에밀레'는 현재 경주세계문화엑스포 문화센터 공연장에서 공연되고 있는 작품으로, 이번 용인포은아트홀에서의 공연으로 경주가 아닌 곳에서 관람을 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열린 셈이다.

'에밀레'는 천년왕조 신라시대를 배경으로 8세에 등극하여 23세에 요절한 혜공왕의 비극적 탄생 설화와, 에밀레종(성덕여왕 신종) 설화를 바탕으로 재창작한 작품이다.

특히, 이번 작품에서 에밀레는 기존의 설화에서의 어린아이의 모습과는 다르게 가상의 여인으로 등장한다. 극을 구성하고 있는 8장의 장면들은 탄생, 세월, 대관식, 대립, 사랑, 탐욕, 운명, 귀의 등 각각의 주제를 담고 있으며 각 장마다 주제에 맞춰 공간의 변화, 무대 연출, 음악의 변화 등 화려한 볼거리를 선사한다.

한편, 뮤지컬 '에밀레'는 오는 25일(토) 오후 2시, 5시 총 2회에 걸쳐 공연될 예정이다.

[코아르 CoAR 오세준 기자, yey12345@ccoart.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