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편영화 '전세역전', 칸 단편영화제 비경쟁부문 선정
단편영화 '전세역전', 칸 단편영화제 비경쟁부문 선정
  • 오세준
  • 승인 2022.01.07 1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씨제스 엔터테인먼트가 직접 기획, 제작, 투자를 맡은 영화 '전세역전'(감독 권양헌)은 칸 단편영화제에서 비경쟁부문에 타이틀을 올리는 쾌거를 이뤘다.

 

ⓒ 씨제스 엔터테인먼트

'전세역전'은 대한민국에만 존재하는 아파트 전세 제도의 독특함을 다루면서, 그 안에서 이혼을 앞 둔 신혼부부가 함께 살던 전셋집의 보증금을 빨리 받고 나누기 위해 예비 신혼부부 앞에서 행복한 부부인 척 연기까지 하게 되는 아이러니한 상황을 통해, 우리 시대의 사랑과 결혼에 대해 다시 한 번 생각하게 만드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전세역전'은 제22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초청작이었던 영화 '나인데이즈'(송윤아, 한상진 주연)의 연출을 맡았던 권양헌 감독이 각본, 감독을 맡았으며, 신예 배우 오하늬, 서지후 그리고 노을의 이상곤이 출연했다. 연출을 맡은 권양헌 감독은 "시나리오 집필부터 제작, 투자, 연극 제작까지 모든 과정에 전폭적인 지원을 해준 씨제스 엔터테인먼트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 한국적인 요소를 담은 우리 영화의 스토리가 지구 반대편에 있는 관객들에게도 공감을 불러 일으켰다는 점이 인상깊다"라고 전했다.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최근 JTBC '인간실격' tvN '홈타운' 외에도 JTBC '으라차차 와이키키', SBS '녹두꽃' '스위치' 뿐만 아니라 영화 '비상선언' 공동제작, '시민덕희' '올빼미' 등 다수의 파워 콘텐츠를 제작하며 웰메이드 제작사로 도약했다. 최근에는 자회사인 걸리버 스튜디오가 국내 CG/VFX사 중 큰 성장세를 보이며 넷플릭스 '오징어 게임' 영화 '방법: 재차의', 드라마 '비밀의 숲2' 등 굵직한 흥행 작품들에 참여하며 엔터테인먼트부터 제작, CG까지 역량을 넓히는 종합 콘텐츠 그룹으로 입지를 굳혔다.

한편, '전세역전'은 올해 국내외 영화제 및 OTT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며 연극으로도 각색돼 관객들을 만날 예정이다.

오세준
오세준
《코아르》 영화전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