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카드 스토리지, 언더그라운드 클럽 문화를 새롭게 선보일 전시 'Good Night: Energy Flash' 개최
현대카드 스토리지, 언더그라운드 클럽 문화를 새롭게 선보일 전시 'Good Night: Energy Flash' 개최
  • 오세준
  • 승인 2019.04.23 0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현대카드 스토리지
사진 ⓒ 현대카드 스토리지

[코아르 CoAR 오세준 기자] '현대카드 스토리지'가 현대미술의 시각에서 언더그라운드 클럽 문화를 새롭게 조명하는 전시 'Good Night: Energy Flash'를 개최한다.

이번 전시에는 국내외 아티스트 17개(팀)이 참여하고 50여 점의 작품을 선보인다.

영국 클럽문화의 특징을 가장 잘 표현한 작품으로 평가 받는 '마크 레키'의 영상 작품부터 언더그라운드 클럽 문화를 재해석해 젠트리피케이션과 아웃사이더 문화 등 사회적 이슈를 담아내는 '볼프강 티란스'의 사진 작품도 만날 수 있다.

또한, 영국 맨체스터의 전설적인 클럽 '하시엔다'를 디자인한 벤 켈리와 베를린을 거점으로 전 세계를 누비고 있는 DJ 페기 구 등 언더그라운드 신의 핵심 아티스트들의 작업을 국내 최초로 소개한다.

특히, 현대카드는 사진과 회화, 조각, 아카이브를 비롯한 다양한 작품과 DJ 부스, 사우드 아트 등을 통해 스토리지를 단순한 전시공간이 아닌 현대미술과 클럽 문화가 결합된 새로운 예술 공간으로 변모시킬 계획이다.

현대카드 스토리지 관계자는 "언더그라운드 클럽은 젊은이들이 자신을 드러내고 에너지를 표출하는 공간이자 하위문화에서 중요한 커뮤니티 역할을 하는 플랫폼이라는 인식 하에 이번 전시를 준비했다"고 밝혔다.

이어 "본연의 언더그라운드 클럽 문화에는 자유로운 에너지와 다양한 서브 컬처의 특징들이 융합됐다. 이번 전시는 이 같은 언더그라운드 클럽 문화에서 영감을 받은 작품들을 만나고 새로운 감성을 충전하는 소중한 기회가 될 것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전시는 한남동 현대카드 스토리지에서 8월 25일까지 열린다.

yey12345@ccoart.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