웨스 앤더슨 감독 신작 '프렌치 디스패치', 11월 18일 개봉
웨스 앤더슨 감독 신작 '프렌치 디스패치', 11월 18일 개봉
  • 문건재
  • 승인 2021.10.21 12: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웨스 앤더슨 감독의 10번째 장편 영화 '프렌치 디스패치'가 오는 11월 18일 개봉을 확정하고 포스터를 공개했다.

ⓒ 월트 디즈니 컴퍼니 코리아
ⓒ 월트 디즈니 컴퍼니 코리아

영화 '프렌치 디스패치'는 갑작스럽게 마지막 발행본을 준비하게 된 매거진 '프렌치 디스패치'의 최정예 저널리스트들이 취재한 4개의 특종을 담은 작품이다. 

공개된 포스터는 웨스 앤더슨 감독 특유의 색감과 영화 속 배경이 되는 가상의 도시 프랑스 블라제 거리 구석 구석을 아름답게 묘사한 비주얼로 눈길을 사로잡는다. 특히, 유니크한 그림체의 일러스트로 완성된 포스터는 미장센의 대가 웨스 앤더슨 감독이 선사할 독보적인 비주얼버스터에 대한 기대감을 고조시킨다. 여기에 매거진 '프렌치 디스패치'의 최정예 저널리스트들과 그들이 작성한 기사 속 주인공들의 모습에 더해진 "마지막 발행본, 4개의 특종"이라는 카피는 마지막 발행을 앞둔 '프렌치 디스패치'에 어떤 특종들이 실리게 될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영화 '프렌치 디스패치'는 '그랜드 부다페스트 호텔', '문라이즈 킹덤' 등을 통해 독보적인 비주얼과 독창적인 연출을 선보인 웨스 앤더슨 감독의 신작으로 많은 영화 팬들이 손꼽아 기다려온 작품이다. 특히, 앤더슨 사단이라 불리는 할리우드 연기파 배우 틸다 스윈튼, 프란시스 맥도맨드, 빌 머레이, 제프리 라이트, 애드리언 브로디, 오웬 윌슨, 레아 세이두, 마티유 아말릭과 이번 작품을 통해 새롭게 앤더슨 사단에 합류한 베니시오 델 토로, 티모시 샬라메, 리나 쿠드리, 스티브 박의 황금 라인업이 많은 이들의 기대를 고조시킨다. 

한편, 웨스 앤더슨 감독의 아름다운 색감과 독특한 일러스트가 돋보이는 포스터를 공개한 '프렌치 디스패치'는 오는 11월 18일 개봉 예정이다.

[코아르CoAR 문건재 기자, ansrjswo@ccoart.com]

문건재
문건재
《코아르》 취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