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ch] 정부, 범부처 고위급 'OTT 정책 협의회' 구성
[Tech] 정부, 범부처 고위급 'OTT 정책 협의회' 구성
  • 조상연
  • 승인 2020.09.15 2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가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육성을 위한 'OTT정책협의회'를 구성했다.

정부는 청와대 과학기술보좌관 주재로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간사), 문화체육관광부, 방송통신위원회 등 7개 부처가 참석한 가운데 '제1차 디지털 미디어 생태계 발전방안'(이하 발전방안) 범부처 점검회의(이하 점검회의)를 개최했다고 지난 10일 밝혔다.

이날 점검회의에서는 지난 6월 발표한 발전방안의 이행현황을 점검하고 인터넷동영상서비스(이하 OTT) 기업 지원을 위한 현안 등을 논의했다. 

이에 따라 발전방안에 포함된 4개 분야(플랫폼, 콘텐츠, 기반조성, 공정·상생환경) 55개 과제의 과제별 이행계획 및 추진현황에 대한 집중 점검이 이뤄졌다.

점검 결과 유료방송 시장점유율 폐지와 국내 OTT 기업이 요청한 자율등급제 도입을 위한 관련 법령개정이 추진 중이며, 방송통신 인수합병(M&A) 간소화 관련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방송통신위원회, 공정거래위원회 간 양해각서(MOU) 체결 추진 등이 진행 중인 것으로 나타났다.

아울러 정부는 OTT 관련 부처간 정책 조율 및 협력 강화를 위해 청와대 과학기술보좌관을 중심으로 국무조정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문화체육관광부, 방송통신위원회의 고위급이 참여하는 'OTT 정책협의회'를 구성했다.

한편, 정부는 디지털 미디어 생태계 발전방안 범부처 점검회의와 OTT 정책협의회를 중심으로, OTT 관련 부처의 역량을 결집해,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국내외 OTT 시장에서 국내 미디어·콘텐츠 기업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영화웹진 코아르CoAR 조상연 기자, 13134679258@ccoart.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