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루드윅: 베토벤 더 피아노' 新 포스터 공개 화제
뮤지컬 '루드윅: 베토벤 더 피아노' 新 포스터 공개 화제
  • 오세준
  • 승인 2019.03.30 19: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4월 9일(화)부터 6월 30(일)까지 드림아트센터 1관에서 공연
포스터 ⓒ 과수원뮤직컬컴퍼니
포스터 ⓒ 과수원뮤직컬컴퍼니

[코아르 CoAR 오세준 기자] 극 제작사 과수원뮤지컬컴퍼니가 지난 22일 뮤지컬 '루드윅: 베토벤 더 피아노'의 새로운 포스터를 공개했다.

뮤지컬 '루드윅: 베토벤 더 피아노'(연출 추정화, 제작 과수원뮤지컬컴퍼니)는 베토벤 생에 존재와 사랑에 대해 얼마나 치열한 고뇌를 겪었는가에 대한 내용이다.

2018년 초연 당시 관객들의 뜨거운 사랑에 힘입어 2019년 더욱 섬세한 연출로 사랑을 받은 바 있다.

악보를 허공에 흩뿌리는 루드윅의 뒷모습은 우리가 익히 아는 작곡가 베토벤이 아닌 인간 베토벤의 음악을 그려내는 뮤지컬의 주제를 한 눈에 보여주는 장면이다. 이에 더해 고급스러운 자색 배경과 고대적인 소품을 활용하여 뮤지컬 전반에 어울리는 감각적인 포스터로 극찬받고 있다.

특히, 이번 시즌 뮤지컬 '루드윅: 베토벤 더 피아노'는 오리지널 캐스트 못지않은 실력의 뉴캐스트 합류로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극 중 어린 시절 트라우마를 딛고 음악으로 세상을 변화시키고자 하는 음악의 거장 '루드윅' 역에 오리지널 캐스트 김주호와 이주광, 뉴캐스트 서범석과 테이가 연기한다.

자신의 재능에 대한 의심과 들리지 않는 괴로움에 몸부림 치며 삶의 모든 것을 부정하는 '청년 루드윅' 역에 오리지널 캐스트 강찬과 박준휘, 뉴캐스트 이용규와 조환지가 연기한다.

또한, 베토벤의 음악에서 변화의 싹을 발견하고 당시 남성의 영역이었던 건축에 도전하는 '마리' 역에 오리지널 캐스트 김소향과 김지유, 김려원, 뉴캐스트 권민제(선우)가 발탁됐다.

마리와 함께 베토벤을 찾아오는 음악 신동 '발터' 역에 오리지널 캐스트 차성제, 뉴캐스트 이시목, 베토벤의 메신저 '피아니스트' 역에 오리지널 캐스트 강수영이 출연한다.

한편, 뮤지컬 '루드윅: 베토벤 더 피아노'는 오는 4월 9일(화)부터 6월 30(일)까지 드림아트센터 1관에서 공연된다.

yey12345@ccoart.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